14.

   어혈이 발생하는 정확한 원인은 하늘(조물주, 신, 대자연)만이 알 것이다. 우주 만물의 생성과 소멸의 이치를 어떻게 우리 인간이 설명할 수 있을까? 계란이 닭이 되고 포도씨가 포도넝쿨로 변화(진화)하는 생명의 이치는 자연(하늘/신)의 비밀이다.
원인은 매우 많겠지만 대표적인 몇 가지만 (추측으로) 본다면


과로와 영양실조, 신체적 정신적 고통
― 굶주리면서 심한 중노동을 한다면 몸속에 평화가 깨어지고 죽은 피(=어혈)가 많이 발생하게 된다. 빈곤한 시대나 빈곤한 나라의 백성들이 장수하지 못하는 이유가 된다. 신체적 정신적 고통도 인체의 평화(조화)를 깨뜨리는 역할을 하므로 어혈이 발생하는 이유가 된다.


과식과 운동부족
― 많이 먹고 운동을 하지 않는 것도 몸속의 평화(균형, 조화)를 깨뜨리는 것이므로 혈속에 불순물이 생성되고 혈관을 막는 물질(=어혈)을 양산한다.


공해, 농약, 불량식품, 항생제, 진통제, 약물 ― 오염된 공기나 물 속에 함유된 중금속이나 화학물질의 섭취는 피를 오염시키고 어혈을 만든다.

마찬가지로 각종 항생제나 진통제가 병균만 죽이는 것이 아니고 인체에 이로운 미생물과 백혈구도 모두 함께 죽여서 어혈을 만든다. 어혈을 제거하는 것은 몸에서 중금속(독소.불순물)을 제거하는 것을 포함한다.

현대의학이 개발한 항생제, 방부제, 진통제(=마취제)를 어쩔 수 없이 몸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세균침투 ― 몸에 들어온 세균이 백혈구나 항생제에 의하여 죽게되면 시체가 되어 떠돌다가 서로 뒤엉켜서 모세혈관을 막는 어혈에 합류한다.


스트레스
― 일종의 정신적 고통이며 많은 어혈을 발생하게 한다. 스트레스는 혈관을 수축시켜 모세혈관을 간신히 통과하던 혼탁한 피를 멈추게 한다. 멈춘 피는 또 다른 피를 연쇄적으로 멈추게 하고, 피가 멈춘 상태로 시간이 지나면 다시 흐르기가 어렵고, 영원한 어혈로 머무른다.

스트레스를 오랫동안 받으면 사람이 빨리 늙어버리는 이유도 이 때문이다. 한 번 노하면 한 번 늙어지고, 한 번 웃으면 한 번 젊어진다는 말도 이 때문이다.


     

흡연(담배) ― 니코틴이 호흡기(기관지, 폐)를 오염시켜 암을 유발하기도 하고 혈관에 침투하여 혈액을 오염시킨다. 암이 발생하는 원인도 혈액순환이 나쁘기 때문이다.


신장과 간 기능의 저하
― 피 속에 요독 요산과 같은 불순물과 노폐물을 걸러내는 신장과 해독작용을 하는 간의 기능이 떨어지면 빠른 속도로 피는 오염되고 찌꺼기가 누적되어 모세혈관을 막아버린다. 그 결과 수백 가지의 병증을 불러온다.



녹슨 자동차가 스스로 녹을 제거할 수 없듯이 우리 인체는 스스로 어혈을 제거하지 못한다. 집안의 쓰레기는 내다 버려야 하듯이 몸속의 어혈은 뽑아 버림이 상책이다.


  


소고기 등 포화지방 ― 포화지방, 불포화지방이라는 말로 설명하면 이해가 잘 안 된다는 분들이 많다. 쉽게 말하면, 소고기 등 초식동물의 기름은 여름에도 굳어버린다.

그렇다면 식물성 기름(참기름, 콩기름, 옥수수기름, 올리브유 등)은 어떤가? 냉장고 속에서도 굳지 않는다. 생선 기름도 그렇다. 그러나 지나치게 섭취하면 지방과잉으로 당연히 해롭다.


    Top - 위로 가기